본문내용 바로가기

첨단 스마트 기술로 한층 강력해진
'스마트 컴팩트' 기아자동차 올 뉴 모닝 출시2017/01/17by 기아자동차

초고장력 강판 비율 강화로 안정성을 높이고, 보다 여유로운 실내공간을 갖춘
기아자동차의 올 뉴 모닝이 드디어 출시되었습니다.

기아자동차의 올 뉴 모닝
l 경차의 새로운 패러다임, 올 뉴 모닝이 출시됐습니다



우리나라 경차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킬 기아자동차의 신형 모닝이 드디어 출시됐습니다. 기아자동차는 1월 17일, 올 뉴 모닝의 공식 출시 행사를 열고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올 뉴 모닝은 이전 모닝을 포함해 모든 경차를 추월하는 혁신적인 성능과 가격 경쟁력을 앞세우고 등장했습니다. 높은 연비와 주행성능, 독보적인 디자인, 최적의 공간 활용성, 높아진 편의성, 동급 최고 안정성까지 경차의 패러다임을 바꿀 올 뉴 모닝의 5가지 특징을 정리해봤습니다.



독보적인 디자인 : 당당하고 세련된 외관, 와이드하고 모던한 인테리어

샤이니 레드 컬러의 올 뉴 모닝
l 올 뉴 모닝은 당당하고 세련된 외관으로 거듭났습니다

한눈에 봐도 올 뉴 모닝은 더 당당하고 세련되어졌습니다. 차체의 볼륨감을 살려 기존 모델보다 더 크고 당당한 이미지를 갖췄고, 여기에 개성을 강조하고 디테일을 가미해 세련미를 더했습니다. 전면부는 날렵하면서도 강인한 라디에이터 그릴과 헤드램프가 돋보이며, 측면부는 후드부터 루프와 테일게이트까지 이어지는 라인을 매끈하고 볼륨감 있게 만들었고, 후면부는 램프의 폭을 넓혀 입체적이고 시인성이 높게 만들면서도 뒷유리가 넓어져 더 와일드한 이미지를 갖췄습니다.

여기에 올 뉴 모닝은 별도로 ‘아트 컬렉션’ 패키지를 운영합니다. 이 패키지를 적용하면 라디에이터 그릴, 에어커튼을 감싸는 가니쉬, 측면부 하단 가니쉬, 리어범퍼 디퓨저 등에 포인트 컬러를 지정할 수 있어 고객의 개성에 따라 올 뉴 모닝의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고 합니다.

올 뉴 모닝의 외장 컬러는 클리어 화이트, 오로라 블랙펄, 스파클링 실버, 티타늄 실버, 밀키 베이지, 샤이니 레드, 앨리스 블루 등 총 7종, 내장 컬러는 블랙, 그레이 2종을 기본으로 레드와 라임 컬러가 포인트 컬러로 적용된다고 합니다. 다채로운 컬러로 이전보다 다양해진 고객의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최적의 공간 활용성 : 보다 여유로워진 실내 공간, 널찍해진 트렁크

올 뉴 모닝의 실내공간
l 올 뉴 모닝은 든든한 외관과 여유로운 실내 공간을 자랑합니다

이번 올 뉴 모닝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 공간 활용성입니다. 신규 플랫폼을 적용하면서 휠베이스가 기존 대비 15mm 늘어난 2,400mm에 달하고, 실내공간 또한 효율적이고 넓게 사용할 수 있게 된 것입니다. 공간만 늘어난 것이 아니라 시트 형상을 최적화하고, 크래쉬 패드는 슬림하게 하는 등 패키지 기술을 높여 한층 여유로운 실내 공간을 자랑합니다.

올 뉴 모닝에서 넓은 화물 적재공간과 다양한 수납공간 또한 빼놓을 수 없습니다. 기존 대비 용량이 28%나 증가한 255ℓ의 트렁크를 확보했습니다. 2열 시트를 완전히 접으면 웬만한 양문형 냉장고보다 더 큰 용량인 1,010ℓ까지 적재가 가능합니다.



높아진 편의성 : 각종 스마트 커넥티비티 적용

스마트 커넥티비티가 적용된 올 뉴 모닝의 내부
l 올 뉴 모닝은 다양한 스마트 커넥티비티가 적용됐습니다

올 뉴 모닝에는 스마트 커넥티비티가 적극적으로 도입되어, 사용자의 운전 편의성이 더욱 좋아졌습니다. 스마트폰으로 이용하던 T맵을 차량 내비게이션에서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기압 T맵 서비스가 동급 최초로 제공됩니다. 이 외에도 스마트폰의 여러 기능을 자동차에 연동해 사용할 수 있는 ‘애플 카플레이’가 적용됐습니다. 스티어링 휠과 연동돼 차량의 경로를 보여주는 조향연동 후방 카메라가 탑재되어 있어서 주차와 U턴이 더욱 편해졌습니다. 시트 설계는 준중형 자동차급이며, 운전석에는 조명이 달린 선바이저 대형 화장거울, 버튼시동&스마트키 시스템, 히티드 스티어링 휠, 뒷좌석 쿼터 글라스 등 여러 편의사양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동급 최고 안정성 : 초고장력 강판과 신기술의 결합

초고장력 강판 비율이 높아진 차체와 7에어백 시스템
l 올 뉴 모닝은 초고장력 강판의 비율을 높여 차체강성을 강화했습니다

기아자동차가 이번 올 뉴 모닝을 출시하며 가장 신경 쓴 부분은 바로 안정성이었습니다. 앞에서 언급했던 차세대 경차 플랫폼은 무엇보다도 안전한 차체구조를 염두에 두고 개발된 것이었습니다. 올 뉴 모닝은 초고장력 강판(AHSS: Advanced High Strength Steel / 인장강도 60kg/㎟급 이상) 적용 비율을 기존보다 2배로 높여 동급 최고 수준의 차체강성을 확보했습니다. 차체 구조를 결합시키는 구조용 접착제는 기존보다 차체 충돌 시 변형량을 더욱 개선한 접착제를 적용했으며, 이 또한 기존 8m보다 획기적으로 높인 67m나 적용했습니다. 천정의 강도는 기존 대비 14% 향상됐으며, 비틀림 강성 또한 기존 대비 32% 증가됐습니다. 급제동과 급선회 시 차량을 안정적으로 유지시켜주는 ‘샤시 통합 제어 시스템(VSM)’이 전 모델에 기본 적용됐고, ‘브레이크 잠김 방지 장치(ABS)’와 타이어의 성능을 개선해 동급 최소 제동거리(42.3m)까지 구현했습니다. 특히 ‘토크 벡터링 시스템(TVBB)’, ‘직진제동 쏠림방지 시스템(SLS)’이 동급 최초로 적용되어, 따라올 수 없는 동급 제동 성능을 보유하게 됐습니다.

이렇게 향상된 차체 스펙에 주행안전 기술까지 더해졌습니다.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AEB)’, ‘전방충돌 경보 시스템(FCWS)’, ‘급제동 경보 시스템(ESS)’ 등 첨단 안전사양을 탑재해 사고 예방성을 높인데다가, 경차로는 유일하게 운전석 무릎 에어백이 탑재된 ‘7에어백 시스템’, ‘측면 충돌 감지 센서’, ‘경사로 밀림 방지 장치(HAC)’ 등 다 말하기 숨이 찰 정도로 다양한 안전 사양이 적용되었습니다.



높은 연비와 주행성능 : 카파 1.0 에코 프라임 엔진과 차세대 경차 플랫폼의 위력

카파 1.0 에코 프라임 엔진
l 카파 1.0 에코 프라임 엔진을 탑재한 올 뉴 모닝은 연비와 주행성능, 두 마리 토끼를 잡았습니다

올 뉴 모닝은 실주행 연비를 극대화한 ‘카파 1.0 에코 프라임(Eco Prime) 엔진’을 탑재했습니다. 카파 1.0 에코 프라임 엔진은 다양한 엔진 신기술이 적용된 엔진으로, 연비 효율성이 극대화되었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덕분에 올 뉴 모닝은 최고출력 76마력, 최대토크 9.7kgf·m의 성능을 갖춤과 동시에 복합연비 15.4km/ℓ를 달성할 수 있었습니다. 이는 기존 모델보다 5.9%나 향상된 연비이며, 실주행 시엔 체감 연비가 더 향상될 수도 있습니다.

연비와 함께 주행성능도 상승했습니다. 올 뉴 모닝은 차량 성능의 기본 토대가 되는 플랫폼이 완전히 새로워졌습니다. ‘차세대 경차 플랫폼’을 적용한 올 뉴 모닝은 차체강성이 강화되고, 서스펜션 설계가 개선됐으며, 후륜 디스크 브레이크가 적용되는 등 승차감, 조향, 제동성능 같은 전반적인 주행성능이 한 차원 더 향상했습니다.



올 뉴 모닝, 이제 경차를 뛰어넘은 경차로

 스마트 컴팩트 올 뉴 모닝
l 스마트 컴팩트 올 뉴 모닝은 경차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올 뉴 모닝을 출시하며 기아자동차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고객에게 다가갈 예정입니다. 고객이 이해하기 쉽도록 만든 재미있는 실험 영상과 실제 구매자의 시승기 역시 기아자동차의 페이스북과 블로그를 통해 소개될 예정이어서 구매를 고민하는 소비자들에게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또한 전국 기아자동차 영업점에서 대규모 전시, 시승 체험 운영으로 더 많은 고객들이 올 뉴 모닝을 만나볼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입니다.

기아자동차는 가장 편리하고 경제적이면서도 안전하게 탈 수 있는 경차를 만들고자 했습니다. 기아자동차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올 뉴 모닝은 그런 기아자동차의 철학이 담긴 결정체와도 같다고 합니다. 그런 결정체답게 올 뉴 모닝은 경차이지만 경차를 뛰어넘은 첨단 기술이 적용되어 있습니다. 지금까지의 경차의 한계를 뛰어 넘은 올 뉴 모닝, 경차 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바꿀 것으로 기대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