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수험생을 위한 11월 제철 식단
마밥과 명란버터구이 & 애플·견과류 크레페2016/11/16by 기아자동차

11월 제철 식재료인 마와 사과를 재료로
건강하고 맛있는 영양식을 선사합니다

마밥과 명란버터구이 & 애플·견과류 크레페
l 11월 제철음식으로 만든 마밥과 명란버터구이 & 애플·견과류 크레페를 소개합니다



누군가를 응원할 때, 가장 먼저 챙기게 되는 것이 음식이죠. ‘수고했어, 오늘도’, ‘파이팅!’과 같은 멘트는 초콜릿이든 비타민 음료든, 입에 달고 몸에도 좋은 간식거리 하나라도 덧붙여야 완전해지는 법입니다. 중요한 프로젝트를 앞둔 이를 독려하며 ‘밥 한 끼 하자’ 청하는 것도, 좋아하는 배우나 가수의 일터에 밥차를 보내는 팬심도 같은 맥락입니다.

‘수험생을 위한 영양 도시락’이 핫 키워드로 떠오르는 11월. 마, 사과, 견과류와 같은 제철 식재료로 몸과 마음을 두루 살피는 영양식을 준비하세요. 밥도둑 명란구이를 얹어낸 포실한 마밥, 사과와 견과류·시나몬파우더로 향긋하고 달달한 위로를 담은 크레페가 아주 적합한 요리가 될 것입니다. ‘산에서 나는 장어’라 불릴 만큼 강장식품으로 유명한 마는, 기억력과 집중력을 향상시키는 효능까지 갖춰 수험생 밥상에 안성맞춤입니다. 견과류와 시나몬 역시 대표적인 브레인 푸드죠. 수험생뿐 아니라 올 한 해도 열심히 살아낸 모든 ‘당신’을 위한 맛있는 응원 아이템으로 꼭 기억해둘 만합니다.



마밥과 명란버터구이

마밥과 명란버터구이
l 기억력과 집중력을 향상시키는 마밥과 밥도둑 명란구이를 만들어보세요

재료: 쌀 2컵, 물 2¹/4컵, 마 ¹/2개(참마 1개), 은행 10알, 소금 ¹/6작은술, 명란 2줄, 참기름 적당량

만들기
1 마는 껍질을 벗겨 길이 방향으로 4 등분 하여 가른 뒤 2cm 길이로 토막 냅니다.
2 쌀은 깨끗하게 씻고, 물에 10분간 불린 뒤 체에 밭쳐 물기를 뺍니다.
3 냄비에 쌀과 소금 ¹/6작은술을 넣어 고루 섞은 뒤 물을 넣고 뚜껑을 덮습니다.
4 센 불에 올려 물이 끓어오르면 밥을 고루 섞은 뒤, 마를 넣고 뚜껑을 덮어 불을 가장 약하게 줄여 12분간 끓입니다. 이때 중간중간 두어 번 밥을 위아래로 섞어줍니다. 불을 끄고 20분간 뜸을 들입니다.
5 은행은 볶아서 껍질을 벗깁니다. 마늘은 얇게 편 썰어 기름을 넉넉히 두른 팬에 넣어 튀기듯이 볶아 건져 기름을 제거합니다.
6 팬에 버터를 두르고, 팬을 서서히 달군 뒤 명란을 올려 앞뒤로 고루 노릇하게 굽습니다.
7 마밥을 그릇에 담고, 그 위에 명란구이, 은행볶음, 마늘튀김을 얹어냅니다.



애플·견과류 크레페

애플·견과류 크레페
l 사과와 견과류로 맛있는 디저트를 만들어 보세요

재료: 사과 1개, 설탕 3큰술, 구운 호두 및 견과류 적당량, 장식용 민트잎 약간, 슈거파우더·시나몬파우더 약간, 버터 약간
크레페 반죽: 박력분 1컵, 설탕 1큰술, 달걀 1개, 우유 1¹/2컵

만들기
1 박력분은 체에 내려 가운데 부분을 움푹 파놓습니다.
2 볼에 달걀, 우유, 설탕을 넣고 설탕이 녹을 때까지 잘 섞어줍니다.
3 1의 가운데 부분에 2를 천천히 부어 거품기로 잘 저어 섞은 뒤 랩을 씌우고 상온에서 30분간 휴지시킵니다(여름에는 냉장고에서 30분간 휴지).
4 사과는 껍질째 반을 갈라 씨를 뺀 뒤 얇게 편을 썰어 둡니다.
5 팬에 버터를 넣고, 버터가 녹아내리면 강한 불로 올린 뒤, 사과를 넣어 앞뒤로 노릇하게 굽습니다. 불을 약하게 줄이고 설탕을 고루 섞어 카라멜라이징이 되면 불을 끄고, 시나몬 파우더를 넣어 그대로 식힙니다.
6 팬을 중불에 올려 버터를 조금 넣어 녹입니다. 키친타월로 닦아 기름을 고루 펴주고, 반죽을 한 국자 떠 넣어 팬을 살살 돌려 반죽이 고루 퍼지게 해 약불에서 익힙니다. 이렇게 크레페를 여러 장 만듭니다.
7 그릇에 크레페를 반 접어 올린 뒤 사과조림과 견과류를 올리고 다시 반으로 접습니다. 이렇게 여러 장을 그릇에 놓습니다. 견과류와 민트잎을 고루 올려 장식한 뒤 슈거파우더와 시나몬파우더를 뿌려냅니다.



글. 고우정
사진. 현일수
요리 및 스타일링. 김상영(noda+쿠킹스튜디오)
어시스트. 이빛나리, 장연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