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교통약자 어린이와 고령자를 위한
현대자동차그룹의 교통안전 프로그램2016/07/18by 현대자동차그룹

교통약자의 안전을 책임지는
현대자동차그룹의 다양한 교통안전 프로그램을 소개합니다

노란색 스쿨버스 자동차 장난감
l 일상생활에서 편리하지만 사고 시 생명과 연결되는 자동차. 교통사고를 줄이고 안전을 지키기 위한 노력이 필요합니다



자동차는 사람들의 이동을 편리하게 돕지만, 사고가 나면 다치거나 생명을 앗아가기도 하죠. 특히 건장한 성인이라면 피할 수 있는 장애물이나 돌발상황도 어린이나 노인 같은 교통약자들에게는 큰 위험이 될 수 있습니다. 누구에게나 안전한 세상을 만들고자 노력하는 현대자동차그룹은 교통약자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친근하고 재미있게, 어린이 보행자를 위한 체험형 안전 교육

제7회 대한민국 어린이 안전 퀴즈대회에서 수상한 어린이들의 모습
l 어린이를 위한 다양한 안전교육을 시행하여 사고 예방을 위해 노력합니다

어린이는 거리나 속도에 대한 감각과 위험을 판단하고 대처하는 능력 등이 부족하여 성인보다 교통사고의 위험에 노출될 확률이 훨씬 더 높습니다. 어린이가 보행 시 맞닥뜨릴 수 있는 다양한 상황을 교육하고 바람직한 교통안전 의식을 심어주는 것이 사고 예방에 효과적인데요. 현대자동차그룹은 교통약자인 어린이들을 위해 다양한 체험형 교통안전 교육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현대자동차그룹에서 운영하는 어린이 교통안전 체험관 ‘키즈오토파크’는 어린이들이 스스로 차량 안전을 배울 수 있도록 만지고 작동해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특히 어린이들이 직접 운전을 해보며 운전자의 입장을 체험하고 교통안전 면허증을 딸 수 있는 프로그램이 인기입니다.

현대차의 ‘찾아가는 교통체험관’ 활동을 하는 어린이들
l 미취학 어린이를 위한 체험형 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사고의 예방법과 대처법을 배울 수 있습니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5월부터 인기 애니메이션 캐릭터인 로보카 폴리를 활용한 체험형 박람회 ‘찾아가는 교통체험관’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서울, 김천, 천안, 부산, 광주 등 5개 도시에서 미취학 어린이와 부모가 함께 교통사고 예방법은 물론, 일상에서 접할 수 있는 안전사고 대처법까지 무료로 교육받을 수 있습니다. 오는 9월부터는 소외 지역의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직접 찾아가는 ‘교통안전 방문교육’도 실시할 계획입니다. 이 밖에도 화재, 재난재해, 유괴, 미아 등 어린이들이 꼭 알아야 할 안전 관련 정보를 쉽고 재미있게 학습하는 ‘어린이 안전짱 체험 박람회’와 ‘어린이 안전 퀴즈대회’도 진행합니다.

기아자동차는 ‘멈추고(Stop), 살피고(LoOk), 건너요(Walk)’라는 핵심 교육 메시지를 담은 ‘슬로우(S.L.O.W) 캠페인’을 10년째 진행하고 있습니다. 슬로우 캠페인은 어린이들이 부모와 함께 배우는 체험형 교통안전 교육인 ‘엔지 데이’와 기관용 자가교육 키트인 ‘엔지의 교통안전 상자’로 구성되어 있는데, 어린이들에게 친근한 기아자동차 캐릭터 엔지를 활용해 몰입도가 높습니다. 올해 엔지 데이는 7월 1일부터 8월 3일까지 전국의 현대백화점 4곳에서 열리며 주행체험 교육, 횡단보도 체험, 교통안전 극장 등의 프로그램을 시행합니다. 기아자동차는 올해부터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세계 최대인 중국에서도 엔지 데이를 추진할 계획입니다.



언제, 어디서나 어린이 안전을 지키는 투명우산과 천사의 날개

‘천사의 날개’ 기증 캠페인의 수혜자 어린이들의 모습
l 현대자동차의 ‘천사의 날개’는 어린이들의 통학버스 승하차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데 큰 도움을 줍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교통약자들이 조금 더 안전하게 교통수단을 이용할 수 있게 실질적인 지원에도 앞장서고 있습니다. 어린이 교통사고 중에는 어린이의 승하차가 완료되지 않은 상태에서 차량이 출발하면서 발생하는 사고가 잦은데요. 현대자동차의 ‘천사의 날개’는 스펀지로 된 접이식 안전장치로 차량 문에 장착하면 문을 개폐할 때 자동으로 펼쳐집니다. 통학버스 운전자나 외부 운전자가 어린이들의 승하차 시 차량문의 개폐를 쉽게 확인할 수 있어, 문이 열린 채 출발하거나 승하차하는 어린이를 미처 보지 못하고 차량을 운행하는 사고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

현대자동차는 2008년부터 지금까지 무상으로 1만여 개 이상의 ‘천사의 날개’를 전달했습니다. 또한, 지난 5월 ‘어린이 통학버스 안전개선 지원 캠페인’을 실시, 선정된 보육기관에 앞뒷면 상단 경광등(긴급함을 알리기 위해 차의 위쪽에 다는 붉은 등), 광각 실외 후사경, 운전자 측 정지표시 장치, 어린이 탑승용 발판 등 안전장치가 장착된 스타렉스 통학버스 10대를 전달하기도 했습니다.

투명우산을 쓰고 있는 어린이의 모습
l 비 오는 날 어린이 보행자와 운전자 모두의 시야를 확보해주는 현대모비스의 ‘투명우산 나눔 캠페인’은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합니다

비가 오면 어린이의 교통사고 위험지수는 한층 높아집니다. 성인보다 키가 작아 눈높이가 낮은 어린이는 손에 든 우산으로 인해 시야를 방해받기 쉽고, 운전자 역시 우산 든 어린이를 발견하기가 어렵습니다. 지난 2010년부터 현재까지 이어져 오고 있는 현대모비스의 ‘투명우산 나눔 캠페인’은 바로 여기에서 아이디어를 얻었습니다. 현대모비스는 운전자도, 어린이도 깨끗한 시야를 확보할 수 있는 투명우산을 매년 10만여 개 제작해 전국 150여 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무료로 배포하고 있습니다.

현대모비스가 제작한 ‘어린이용 특별 우산’은 경량 알루미늄과 유리섬유 강화 플라스틱 소재를 사용해 가볍고 튼튼한데요. 기본 소재인 비닐 원단도 시중 투명우산 대비 3배 두께의 소재를 적용해 찢어지거나 변형될 가능성을 최소화했습니다. 우산 테두리에는 빛 반사 소재를 적용, 우천으로 어두워진 도로에서도 운전자가 우산을 쓴 어린이를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혹시라도 발생할 수 있는 위급상황을 주변에 알리고 도움을 청할 수 있도록 손잡이엔 비상용 호루라기도 달았습니다.

현대모비스가 지난해까지 배포한 투명우산의 누적 개수는 60만여 개, 대상 초등학교도 전국 900여 개 학교를 넘어섰습니다. 현대모비스는 투명우산을 지정된 배포처에 나눠주는 대신, 교사와 학부모들이 직접 신청서를 작성하는 공모방식으로 나눔 대상을 선정합니다. 이를 통해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도 함께 이끌어내고 있습니다. 2014년 6월부터는 교통안전 문제가 심각한 중국에도 이 프로그램을 도입해 현재까지 누적 5만여 개의 투명우산을 북경, 상해, 강소, 무석에서 나눠주었습니다.



진정한 베테랑이라면, 고령 운전자를 위한 점검 및 교육 프로그램

건강검진 중인 택시기사의 모습
l 고령 운전자를 위한 현대자동차그룹의 ‘택시기사 건강충전 프로그램’은 운전자의 건강뿐만 아니라 이용객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을 지켜줍니다

65세 이상 운전자 수가 늘어나면서 이들의 교통사고 건수도 해마다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고령자 스스로가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이나 인지적성검사 등을 통해 자신의 운전 적합 여부를 판별하고 교육을 통해 교통안전에 대한 바른 인식을 갖추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데요. 현대자동차그룹은 고령 운전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안전교육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지난 2월부터 운영하는 ‘베테랑 운전교실’은 전국 20개 복지관에서 65세 이상 운전자들을 대상으로 운전성향을 진단하고 안전운전에 대한 교육을 하는 프로그램입니다. 교육 수료자에게는 자동차보험료의 5%를 지원해주는 혜택을 제공해 참여도를 높이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전국 단위의 교통안전 퀴즈대회와 안전운전 경연대회를 개최하고, 특수 제작한 교통안전교육 버스로 산간 오지의 노인들을 방문하는 ‘찾아가는 운전면허시험 지원 및 교통안전교육 서비스’도 운영 중입니다.

버스나 택시 같은 사업용 차량 운전기사 중에도 고령 운전자는 상당수를 차지합니다. 교통안전공단에 따르면 현재 서울시 개인택시 운전기사의 29.5%와 마을버스 운전기사의 16.1%가 65세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대자동차는 이러한 사회적 배경을 반영하여 택시 기사들의 건강을 증진함으로써 이용객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까지 지켜주는 ‘택시기사 건강충전 프로그램’도 실시하고 있습니다. 그 목적으로 나이별 맞춤 운동 영상 프로그램, 체성분 분석기, 혈압측정기, 진동 운동기, 요가 매트 등을 갖춘 ‘택시기사 건강충전버스’를 택시기사들이 많이 찾는 LPG 충전소에 설치해두고 있습니다.







TOP